본문 바로가기

커뮤니티

채용정보

Ctrip 여행사 CS고객상담/Operator 채용

관리자 | 2019.07.01 | 조회 43
경기대학교 평생교육원 NCS교육생을 위한 채용건입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지원 바랍니다.



씨트립은 중국 상하이에 본사를 둔 중국 최대의 온라인 여행사 그룹으로 현재 2억 4000만명 이상의 회원을 대상으로 약 25,000 여명의 직원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현재 미국 나스닥에 상장되어 중국 뿐 아니라 세계 전 지역으로 비즈니스를 확장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의 비즈니스 규모가 계속적으로 확장됨에 따라 저희 씨트립에서는 재능있는 인재를 찾고 있습니다. 씨트립은 경기대학교 인재 여러분과 함께 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채용분야CS고객상담 / Operator
고용형태정규직
부     서:  Ctrip(携程) 호텔 숙박사업부 
근  무  지:  한국 
급여조건:  면접후 결정(약 2,700만원)
지원방법:  NCS교육지원센터(이력서 송부, 이력서 자유양식)
접수기간:  8월 수시

담당업무:
Ctrip 상품에 대한 인바운드 고객상담 상품 및 예약에 대한 관련문제 안내 및 해결. 
                                           
역량/기타 요건:
성별/연령/경력/학력 무관 
밝은 음성 및 고객서비스 마인드 소지자 
해당 업무 경험자 
취업보호 대상자 및 장애우 우대 

회사소개
Ctrip.com International Ltd. (NASDAQ:CTRP) founded in 1999 and it’s headquartered in Shanghai, China. Now Ctrip, with more than 30,000 employees worldwide, is
- China’s leading travel services provider
- Ranked No. 1 among China travel groups in 2015
- Covering over 50% of the online travel service market share
- The 2nd largest global online travel services company in terms of market value
- China’s largest domestic travel services company
In 2009, 2010 and 2014, Ctrip invested in ezTravel (Taiwan) and Wing On Travel (Hong Kong), expanding its business and services into Taiwan, Hong Kong, Macau and North America as well as additional destinations worldwide. Ctrip start International Business.
  • 대표번호 안내 02-312-2079,2069 9시 30분~18시 (12시~13시 점심시간)
  • 자주묻는 질문. 궁금하신 사항을 질문하세요. view
  • 1:1 상담하기. 당신의 상담을 도와드립니다. view
  • 국비지원 간편조회. 간편하게 조회하세요. view
본 웹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이메일 주소의 무단수집을 거부하며, 자세한 내용은 하단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이메일을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 판매, 유통하거나 이를 이용한자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제 50조의 2규정에 의하여 1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01. 누구든지 전자우편주소의 수집을 거부하는 의사가 명시된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자동으로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는 프로그램,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여서는 아니된다.
02. 누구든지 제1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수집된 전자우편주소를 판매·유통 하여서는 아니된다.
03. 누구든지 제1항 및 제2항의 규정에 의하여 수집/판매 및 유동이 금지된 전자우편주소임을 알고 이를 정보전송에 이용하여서는 아니된다.
빠른메뉴